서진영교수의 중국정치연구실
 

* 중복검색시 ,로 구분
 
 


서진영교수의 한중 정상회담평가-중앙선데이 인터뷰 2017년 12월 17일
 중국정치연구실  | 2017·12·18 22:30 | HIT : 710 | VOTE : 109 |

"‘중국학 개척자’ 서진영 교수의 한·중 정상회담 평가

 

서진영 고려대 명예교수. 조문규 기자

서진영 고려대 명예교수. 조문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이번 중국 방문은 역사에 어떻게 기록될까. 결례투성이 의전과 일정, 핵심이 빠진 합의, 중국 경호원들의 한국 기자 폭행까지. 국빈 방문의 외교 현장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일들이 잇따르면서 논란도 끊이지 않고 있다. ‘중국학의 개척자’로 50년 넘게 중국을 들여다본 서진영(75) 고려대 명예교수는 “문재인 정부는 ‘전쟁을 막았다’는 성과를 내세우겠지만 미국·일본의 신뢰와 한국민의 자존심을 잃었다”며 “중국도 한국을 굴복시키는 모습을 전 세계에 확인시킨 동시에 한국민의 마음을 잃었다”고 비판했다.
 
(전문 : http://news.joins.com/article/22210354?cloc=Joongang|sundayhome|topnews1
 
     
 
    유상철의 직격인터뷰-시진핑의 장기 집권 야망 (중앙일보 2018년 3월 9일)
    시진핑 주석에게 한반도는 -주간동아 2017년 8월30일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GGAMBO
(재단법인) 사회과학원, 서울시 성동구 천호대로 1006, 브라운스톤천호 1302호 / 전화 : 010-2292-2749 / jysuh@korea.ac.kr